열린책들 로고 열린책들 슬로건
홈 로그인 회원가입 사이트맵 영문 문의게시판
 
 
 
 
상어와 헤엄치기
요리스 라위언데이크
전쟁에서 살아남기
메리 로치
침팬지와의 대화
로저 파우츠 · 스티븐 투켈 밀스
열린책들 도서목록
 
Home > 열린책들 > 새로 나온 책
새로나온책  
 
침팬지와의 대화
로저 파우츠 · 스티븐 투켈 밀스
허진
열린책들
2017년 09월 15일
양장 / 528 면
9788932918471
25,000
 
 
 

“나는 이 꼬마 침팬지가 사람이 아니라는 사실을 종종 되새겨야 했다. 그러나 얼마 후 나에게 그런 구분은 의미가 없어졌다.”

세계적인 영장류학자이자 동물 권익 운동가인 로저 파우츠 박사의 과학 에세이가 번역 출간되었다. 1997년 미국에서 처음 출간된 이 책은 현재까지도 침팬지 언어 연구의 고전으로 남아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제인 구달이 서문에서 밝힌 바와 같이, 이 책은 인간과 다른 동물들 사이의 경계를 흐릿하게 만든다. 인간은 여전히 고유한 존재지만 그것은 다른 종 요컨대 침팬지도 마찬가지다. 특히 여기에 등장하는 침팬지들은 인간과 동물 간의 간극이 충분히 극복될 수 있음을 실증적으로 보여 줌으로써 인간들로 하여금 지구를 함께 쓰고 있는 모든 놀라운 동물들을 새삼 존중하게 만든다.

동물 일반에 대한 인식은 분명 급변하고 있다. 새로운 시각과 개념이 생겨나고 사회적 논의가 활발하게 이루어진다. 그리고 로저 파우츠와 침팬지 워쇼의 영화 같은 이야기는 이 모든 것을 담고 있다. 그 속의 엄격한 잣대와 진보적 인식은 여전히 현대의 모범이 될 만큼 훌륭하다. 이 책에 담긴 한 젊은 심리학자의 성장 과정과, 인간과 침팬지라는 다른 종 사이의 헌신과 사랑의 모습은 출간 20년이 지난 2017년 현재까지도 그 의미를 되새길 필요가 있을 만큼 중요한 가치를 지닌다. 이 책을 읽을 독자라면 분명 어떤 식으로든 충격을 받게 될 것이다.
 
열린책들
열린책들 주소